대학소식

POSTECH, 자투리 급여 모아 나눔 실천

2020-03-05 178

[교직원 급여 자투리 1,540여 만 원…어려운 이웃에 전달]

POSTECH이 ‘작은 기부, 큰 사랑 프로젝트-급여 자투리 기부’로 적립된 성금을 경북공동모금회를 통해 지난달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.

‘작은 기부, 큰 사랑 프로젝트-급여 자투리 기부’는 교수, 직원, 연구원 등 대학 구성원이 매월 급여에서 1,000원 미만 또는 1만 원 미만의 자투리 금액을 자발적으로 기부하면서 만들어졌다. 2018년부터 지금까지 140여 명이 참여하고 있는 이 사업으로 십시일반 마련된 기부액 1,540여만 원은 포항시 관내 도움이 필요한 이웃돕기에 사용된다.

POSTECH은 ‘작은 기부, 큰 사랑 프로젝트-급여 자투리 기부’ 사업을 통해 2016년에는 1,161만 원을, 2017년에는 668만 원을 적립해 북한이탈주민 돕기, 청소년을 위한 생활비와 장학금 지원, 연탄 및 쌀 나누기 등에 기부했다. 한편, 2017년에는 구성원들이 참여해 모은 성금 3,375만 원을 강진으로 큰 피해를 본 한동대학교에 전달하기도 하는 등 꾸준한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.

김무환 총장은 “학교 구성원들이 함께 모은 작은 정성이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”며 “나눔을 실천하려는 아름다운 마음이 모이면 더 따뜻한 사회를 만들 수 있다”고 전했다.